요산이라는 물질은 소변으로 나오는 산성 물질로 퓨린의 필수 아미노산이 소변으로 빠져나가는 찌꺼기 물질인데 빠져나가지 못하고 혈관에 떠돌다가 뼈에 붙게 되고 요산 덩어리를 백혈구가 유해 물질로 오인하여 공격하므로 통증과 염증이 생기게 됩니다. 

이것이 통풍인데요. 통풍의 원인은 대체로 음식에 있지만 신장 기능이 저하되어 요산 배출이 안되거나 요산량이 많아 신장이 망가지는 등 신장과 요산의 상관관계에서 옵니다. 

그렇다보니 통풍이 진단되면 반드시 신장과의 합병증 관리에 들어갑니다. 통풍은 일명 황제병, 부자병, 질병의 왕 등 많은 수식어가 붙지만 이런 이름만으로는 병을 짐작하기가 어렵습니다. 



통풍의 고통은 인체가 느낄 수 있는 가장 큰 고통이라고 알려져 있으며 앞에 언급했던 것처럼 요산을 바이러스로 착각한 백혈구의 공격에 의해 뼈와 뼈 사이 관절이나 연골 사이에 극심한 통증을 유발합니다. 

처음에는 사지 끝 쪽의 손가락, 발가락 등 작은 부위에서 경미한 통증으로 시작하며 이러한 통증들은 수일이 지나 어느정도 안정을 찾으면 아픔이 사라지는 경우가 대다수여서 이를 간과하고 단순 진통제로 버티고 단순 관절염으로 치부하여 치료시기를 더욱 놓치고는 합니다.



그리고 통풍 환자가 늘어가면서 병에 대한 정보 또한 범람하고 있는데 노인성 질환이다, 맥주 외에 술은 괜찮다, 단백질을 줄여야 한다 등 흔히 떠올리는 통념부터 각자의 경험담에 기반을 둔 민간요법까지, 잘못된 지식들이 오히려 통풍을 악화 시키고는 합니다. 

그만큼 통풍은 우리에게 근접하면서도 위험한 질병임을 인지하여야 합니다. 

그러면 통풍관리 즉 요산수치 낮추는법은 어떤 것들 있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일단 약물 치료 방법으로 이용되는 요산생성억제제, 요산배출촉진제 섭취가 있고 일상생활에서 요산수치 낮추는 방법에 대하여 자세히 알아보록 하겠습니다. 

1. 물 많이 마시기

첫째로 물을 많이 마시는 겁니다. 하루에 물을 10잔~12잔을 마시면 신장을 자극하여 요산을 묽게 하며 배출을 도와줍니다. 

결과적으로 혈액의 요산 수치를 감소시킨다는 말입니다. 다소 화장실을 자주 가야 하는 불편함은 있지만, 물을 충분히 섭취할 때 받는 이로운 점이 많이 있습니다. 

2. 생강

두 번째 생강을 먹는 것입니다. 생강은 항염증성 물질이 들어 있고 염증이 있는 관절의 통증에 효과가 있으며 생강차를 끓여 마시면 통풍을 치료하는데도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3. 사과식초 

세 번째로 사과식초가 통풍에 좋습니다. 사과식초는 통풍을 치료하는데 사용됩니다. 

식초는 자연 세척제이자 해독작용의 효과를 가지고 있어 요산을 분해하는데 도움을 주고 신체의 알칼리성을 증가시키는 도움이 되고 항염증및 항산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4. 중탄산염 

네 번째로 중탄산염이라고 불리는 베이킹소다입니다. 이는 사과식초와 비슷한 작용을 한다고 볼 수 있는데 복용 전 의사와 상담을 해보고 복용하는 것을 권해 드립니다. 

이렇게 다양한 방법들로 요산 수치를 낮추는 방법이 있는데요. 통풍은 한번 걸리면 평생을 관리하며 살아가야하는 질환입니다. 평소에 식습관 등을 관리하여 미리 예방하는 것이 최선일 것입니다. 이상으로 요산수치 낮추는법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IT info D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이펙스 레전드 다운  (0) 2019.04.29
돈빌리고 잠수  (0) 2019.04.13
요산수치 낮추는법 총정리  (0) 2019.04.09
혈뇨가 나오는 이유 4가지  (0) 2019.03.27
손끝이 저린이유 총정리  (0) 2019.03.26
화살나무 효능 총정리  (0) 2019.03.25